최근게시물

접속자(51)

사이트맵

영단과 은하연합
     우주의 역사
     지구의 역사
     영단과 은하연합
     유란시아서
     광자대
     지상천국 건설
     신의 편지
     지저세계
     영상물
신의 편지
HOME > 영단과 은하연합 > 신의 편지
총 게시물 163건, 최근 0 건
   
너는 누구에게 주느냐?
글쓴이 : 운영자                   날짜 : 2020-12-07 (월) 17:36 조회 : 58

너는 누구에게 주느냐?

 

하늘의 편지 제839호 발행일: 200324

 

신께서 말씀하셨다:

 

네가 영감의 필요성을 느낄 때, 이것은 네가 다른 누군가를 고무할 좋은 시간이다. 너의 필요성은 네가 받고 싶어 하는 것을 주라는 하나의 신호이다. 다른 사람의 부족을 채워주어라. 그것은 너무나 간단하고, 너무나 현명하지만, 그렇게 자주 고려되지 않는다. 네가 오늘 부족하다고 느끼는 무엇이든, 그것을 다른 누군가에게 주어라. 그들을 행복하게 만들어라.

 

만약 네가 돈에 대해 걱정한다면, 저 밖의 누군가를 돈으로 도와라. 만약 네가 고독을 걱정한다면, 고독한 누군가를 찾아서 친구가 되어주어라. 만약 네가 인정되지 못한다고, 간과되었다고, 무시되었다고 느낀다면, 다른 누군가를 인정해주고 좋은 관심을 주어라. 그들을 찾아라. 그리고 네가 원하는 것을 주어라.

 

너는 보상의 생각으로 이것을 하지 않는데, 그것이 너 자신에 대한 너무나 많은 생각이고, 너를 시무룩하게 만들기 때문이다. 너의 걱정은 주는 것과 관계가 있지, 얻는 것이 아니다. 네가 없다고 느끼는 무엇이든, 그것을 다른 누군가에게 공급해라, 그런 다음 그것을 잊어버려라. 네가 잘 알듯이, 지금은 너의 관심을 너 자신으로부터 떼어낼 시간이다. 그것은 거기에 너무나 많이 있었다. 그것이 다른 것처럼 하나의 습관이 되었다.

 

너는 삶 속의 하나의 기적이고, 기적들은 축적하는 것에 중심을 두지 않는다. 너는 실행할 경이로움들을 가지고 있으니, 그것들을 실행해라.

 

만약 네가 나의 사절이라는 것이 정말로 진실이라면 어떨까? 사절들은 무엇을 하느냐? 그들을 나누어준다. 그들은 무언가가 그들에게 오기를 기다리지 않는다. 그들은 메시지들을 말하지 않는다. 그들은 그것들을 주는 자들이다. 그것은 얼마나 간단한가! 너는 나를 대신해 주는 자이다.

 

네가 너에게 영속된 최대의 오류라고 생각하는 것이 무엇이든, 그때 그 반대를 주는 것은 너의 일이다. 만약 네가 잔인하게 취급되었다면, 그때 너는 다른 누군가에게 친절을 준다. 만약 네가 극단적인 잔인함이 주어졌다면, 그때 너는 다른 누군가에게 극단적인 친절함을 준다. 만약 네가 맞았다면, 그때 너는 다른 누군가의 상처를 달래준다.

 

다른 한편, 만약 네가 큰 친절로 취급되었다면, 그때 그것이 필요한 자에게 더 큰 것으로 보답해라. 그렇게 하지 않는 자가 없다. 만약 네가 결코 부족하지 않다면, 너 자신을 더 풍부하게 만들면서, 다른 이들의 부족을 채워주어라. 너의 과거가 무엇이든, 너의 현재 상황이 무엇이든, 관대해지는/풍부해지는 것이 너의 일이다.

 

만약 네가 행운을 얻었다면, 다른 누군가에게 행운을 주어라. 많은 이에게 행운을 만들어라. 다른 이들을 좋은 행운 속에 있는 너와 똑같이 만들어라. 너는 이것을 너 자신에게 빚지고 있다.

 

다른 누군가가 너에게 빚지고 있다는 생각은 확실하게 버려라. 빚지고 있다는 생각은 질병이다. 너는 명예나 감사나 다른 무엇도 빚져서는 안 된다. 자주 너는 너의 가슴 속에 네가 빚진 것을 나르고 있었다. 이제 나는 너에게 말하는데, 아무것도 너에게 빚진 것이 없다고. 이것을 받아들여라, 그러면 큰 부담이 너로부터 덜어질 것이다. 네가 다른 이들을 자유롭게 할 때 얼마나 많이 네가 더 행복해질 것인가! 이것은 다른 이들에게 그들의 잘못들과 빚들을 용서한다는 그 의미이다. 진실은 네가 빌려주는 사람이 아니라는 것이다. 너는 주는 자이다. 너는 네가 일상적으로 잔돈을 세는 식으로 네가 주는 것을 세지 않는다. 네가 얼마나 많은 것을 주는가를 계산하는 것은 주는 것이 아니다.

 

만약 네가 다른 사람에게 주는 것을 행복하게 느끼지 않는다면, 그때 너는 아무것도 주고 있지 않다. 너는 잡고 있다. 너는 무언가를 유보하고 있다. 오늘 너는 주는 법을 배울 것이다. 그리고 너는 자유로이 줄 것이다. 그리고 너는 다시 한번 기쁨을 알게 될 것이다.

 

그것은 네가 나에게 주는 것을 기억하는 것을 도울 수 있다. 나는 궁극적인 받는 자이다. 네가 다른 사람을 위해 하는 모든 것을, 너는 나에게 하고 있으며, 그러므로 너 자신에게 하고 있다.

 


   

총 게시물 163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63  상상할 수 없는 아름다움의 세계 운영자 12-07 61
162  진리의 영광 운영자 12-07 56
161  외로움은 너무 억지스럽다 운영자 12-07 63
160  누구의 이야기도 부수적인 것이 아니다 운영자 12-07 53
159  모든 것과 아무것도 아닌 것 운영자 12-07 41
158  두 자녀처럼 운영자 12-07 43
157  찾는 자와 찾아진 자 운영자 12-07 48
156  집착 버리기 운영자 12-07 59
155  너는 선물이다 운영자 12-07 57
154  신성한 권리에 의해 운영자 12-07 49
153  네가 부르는 노래 운영자 12-07 47
152  오늘 신의 한가지 소원 운영자 12-07 51
151  내면의 별 운영자 12-07 62
150  너는 누구에게 주느냐? 운영자 12-07 59
149  먼저 너의 가슴 속에서 운영자 12-07 46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이용약관 개인 정보 취급방침 책임의 한계와 법적고지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사이트맵

    위로

Copyright ⓒ 2006 Hiramid Academ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