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게시물

접속자(52)

사이트맵

영단과 은하연합
     우주의 역사
     지구의 역사
     영단과 은하연합
     유란시아서
     광자대
     40일 마음 훈련
     신의 편지
     메시지
     영상물
신의 편지
HOME > 영단과 은하연합 > 신의 편지
총 게시물 345건, 최근 0 건
   
탈선하지 마라
글쓴이 : 운영자                   날짜 : 2021-03-09 (화) 11:35 조회 : 158

하늘의 편지 제941호 발행일: 2003519

 

신께서 말씀하셨다:

 

네가 분노를 느낄 때, 아무리 정당하다고 할지라도, 너는 화를 선택했다고 생각하라. 너는 그것을 부추겼다. 너는 평화를 원한다고 하지만 분노를 선택한 사람은 누구인가? 누군가가 너를 강요했느냐?

 

너는 너의 권리가 침해당했다고 느낀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네가 화가 났을 때, 너는 평화에 대한 권리를 포기했다.

 

네가 과소평가 당했고 다른 사람의 자신에 대한 의견이 과장되었을 때, 너는 빨간 망토를 보는 황소가 된다. 그것은 네가 모르는 사람이 된다는 또 다른 표현이다.

 

너보다 더 많은 권리를 가진 사람은 없다. 다른 사람이 삶에서 어떤 위치에 있다고 가정하든 간에, 그들이 너를 어떻게 평가하든, 그들은 너를 지배할 권리가 없다. 네가 화가 나면, 너는 그들이 화가 난다고 생각해야만 한다. 네가 모욕감을 느낄 때, 너는 시인할 너의 것이 아닌 무언가를 시인했다. 너의 가치는 협상할 수 없다. 네가 그들의 너에 대한 평가를 받아들이지 않는다면, 아무도 너의 가치를 더 많거나 더 적게 만들 수 없다. 그들의 평가로 그처럼 격렬하게 반발하는 너는 명백히 그들의 평가가 무언가를 의미한다고 동의하며, 그래서 너는 그것을 논쟁한다.

 

네가 불쾌감을 느낄 때, 누군가의 평가에서 낮아질 때, 너의 마음이 아플 때, 너는 틀림없이 네가 내 말을 듣는 것보다 다른 사람의 말을 더 많이 듣고 있을 것이다. 너는 그들이 너에게 하는 말을 믿고, 내가 하는 말을 믿지 않거나, 내가 하는 말을 완전히 잊어버린다. 너는 그들의 인식을 믿지 않으면 그것에 맞서 싸우지 않을 것이다.

 

다른 어떤 사람도 너의 의식을 지배하지 않는다. 아무도 너를 위해 네가 누구인지를 결정할 권한이 없다. 그들은 너를 지배하는 듯이 보일 수 있지만, 그들은 그들 자신의 약점을 드러내고 있다.

 

다른 사람을 깔보는 사람은 자신을 충분히 소중히 여기지 않는다. 그러므로 그는 그 자신을 정당화하기 위해, 그 자신을 높이 세우기 위해 다른 이를 내리누른다. 궁극적으로 다른 사람이 너에게 주는 가치는 그들이 자신에게 부여하는 가치다.

 

누군가가 상품에 대해 트집을 잡으면, 그들은 종종 더 낮은 가격에 그것을 사고 싶어한다. 누군가 너를 깔아뭉개면, 그들은 싼 것을 찾아다니는 자들이다. 그들은 너에게 너의 가치를 지불하고 싶어하지 않는다. 하지만 너는 그들의 제안을 받아들일 필요가 없다. 다른 사람의 요구에 따라 자신을 포기할 필요는 없다.

 

지금은 모든 사람이 관대해질 때이다. 네가 받은 것에 대해 잘 지불해라. 동전으로 잘 지불해라. 배려 속에서 잘 지불해라. 감사 속에서 잘 지불해라. 너는 관대해지는데 너에게 어떤 비용이 들든 그 가치가 있다. 너는 받는 자가 아니라, 주는 자가 되기로 되어 있다. 확실히, 너는 악의에 찬 사람이 될 운명이 아니다.

 

만약 누군가가 너에게 관대하지 않았다면, 이해함으로써 그들에게 관대하게 대하라.

 

다른 누군가가 그들의 사랑을 저장할지 모르지만, 그렇다고 해서 네가 그럴 필요는 없지 않겠느냐.

 

너 자신을 효모라고 고려해라, 그리고 다른 이가 올라가게 도와라. 그들은 그들이 누구인지 잊었다. 그들은 세상에서의 그들의 장소를 잊어버렸다. 세상에서의 그들의 장소는 세상에서 그들의 위치가 될 수 있는 것과 같지 않다.

 

너는 세상에서 할 중요한 무언가를 가지고 있고, 아무도 못된 짓들로 너를 탈선하게 하지 못한다. 너는 사랑의 임무 위에 있고, 너는 다른 자가 너를 너인 것보다 낮게 느끼게 만드는 것을 허용해서는 안 된다. 아무도 너를 헐뜯을 권리가 없다. 그러므로 너는 다른 자가 네가 여기 있는 이유로부터 너를 방해하게 내버려둘 그 권리가 없다.

 


   

총 게시물 345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55  경제 속의 하나의 교훈 운영자 04-18 89
254  신께서 앉으셨다 운영자 04-18 118
253  지각된 빛의 결핍 운영자 04-18 83
252  이날 운영자 04-18 91
251  사랑이 들어오고 사랑이 나가고 운영자 04-18 225
250  지금 당장 고개를 들어라 운영자 03-09 164
249  세상과의 관계 운영자 03-09 124
248  탈선하지 마라 운영자 03-09 159
247  말의 힘 운영자 03-09 110
246  삶을 살아라 운영자 03-09 132
245  진실인가 에고인가? 운영자 03-09 149
244  전 세계가 너를 기다리고 있다 운영자 03-09 168
243  아름다운 빛 운영자 03-09 107
242  뒤에 서 있어라 운영자 03-09 101
241  해야 할 일 운영자 03-09 137
처음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이용약관 개인 정보 취급방침 책임의 한계와 법적고지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사이트맵

    위로

Copyright ⓒ 2006 Hiramid Academy All rights reserved.